HOME커뮤니티자유게시판
작성자 관리자 날짜 12-05
제목 [연합뉴스] 오페라로 만나는 생텍쥐페리의 <어린왕자>

(서울=연합뉴스) 박인영 기자 = 전세계 어른과 아이 모두의 사랑을 받아온 생텍쥐페리의 소설 '어린 왕자'가 가족 오페라로 국내 관객을 찾아온다.

 예술의전당은 27일부터 5월 3일까지 CJ 토월극장에서 오페라 '어린 왕자'를 무대에 올린다.

2003년 미국 휴스턴 그랜드 오페라에서 초연돼 인기를 끌며 미국 전역에서 공연된 작품으로 이번에 국내 초연된다.

 이번 '어린 왕자' 공연에서는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으로 토니상을 받은 무대 디자이너 마리아 비욘슨이 휴스턴 그랜드 오페라 초연 당시 제작한 무대가 그대로 재현된다.

 

작곡은 귀네스 팰트로 주연 영화 '엠마'의 OST로 여성 최초로 아카데미 음악상을 받은 영국 작곡가 레이철 포트만이 맡아 서정성과 따뜻함이 묻어나는 노래를 선보인다.

 포트만의 아름다운 음악에 영국 극작가인 니콜라스 라이트가 가사를 붙인 영어 원작 그대로 공연되고 스크린을 통해 한글 자막을 제공한다.

 주인공 '어린 왕자' 역은 소프라노 하나린과 KBS 드라마 '굿닥터'에서 '아베 마리아'를 부른 소년 소프라노 김우주 군이 연기한다.

  '어린 왕자'의 친구인 조종사 역은 바리톤 한규원과 안갑성이, '어린 왕자'에게 '길들임'을 가르쳐주는 친구 여우 역은 메조소프라노 김정미가 맡는다.

 CBS 소년소녀합창단과 지휘자 이병욱의 지휘로 프라임 필하모닉 오케스트라가 각각 합창과 연주를 담당한다.

 

관람료 3만~7만원. ☎02-580-1300.

 

 mong0716@yna.co.kr

▶연합뉴스앱  ▶궁금한배틀Y  ▶화보  ▶포토무비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업로드 #1 S0006917_p.gif (32,041 byte)
[뉴스1] 상상 속의 <어린왕자> 오페라로 만난다
[천지일보]<어린왕자> 영국 3인 여성예술가 협업… 하나린ㆍ김우주 더블 캐스팅